[바티칸시국] 시스티나 성당 관람기. 천지창조와 최후의 심판[바티칸시국] 시스티나 성당 관람기. 천지창조와 최후의 심판

Posted at 2011.01.08 07:00 | Posted in 사진여행/해외여행

바티칸박물관을 보고서 시스티나 성당으로 갔습니다.

시스티나 성당은 바티칸에서 가장 유명한 곳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미켈란젤로가 그린 천지창조로 유명한 천장벽화가 있는 곳이면서 최후의 심판 벽화가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자세한 설명은 네이버백과사전 링크로 대신합니다.(천지창조, 최후의 심판)

다른 곳에서는 사진촬영이나 잡담이 가능하지만, 시스티나 성당안에서는 촬영금지는 물론이고 엄숙한 분위기속에서 관람만 가능합니다.
관람객이 많아 몰래 찍으려고 들면 찍을 수 있겠지만 굳이 그렇게 까지 하고 싶지는 않더라구요.

기억에 남는 건 무척이나 높은 천정에 조각으로 보이던 것들이 모두 그림이었다는 것과 왜 미켈란젤로가 세기의 화가로 칭송받는지 조금은 알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던 곳이었습니다.
 
시스티나 성당을 추억하고픈 사람들과 가보고픈 사람들을 위해 바티칸에서는 웹사이트에서 가상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엄청난 해상도의 사진을 360도로 찍어 가상현실 체험을 할 수 있게 해준 것이죠.
시스티나성당 가상체험 바로가기 => http://www.vatican.va/various/cappelle/sistina_vr/index.html

아래의 사진들은 가상체험을 캡처한 사진입니다.
정면에 보이는 그림이 미켈란젤로가 그린 최후의 심판입니다.

성당 내부 전체가 그림으로 덮여 있다는 표현이 맞을 정도로 그림이 많습니다. 벽을 따라 커튼이 쳐져 있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그것 역시 그림이었습니다.

최후의 심판과 이어지는 천지창조 천장벽화입니다.


성당 뒷쪽의 모습입니다.

최대 확대한 모습입니다. 바로 앞에서 직접 찍어도 이보다 깨끗하게 나오지는 않을 것 같네요.
그냥 재미삼아 위의 링크를 보시는 것도 재미있을 겁니다.

시스티나성당에서 한참 천장을 바라보다 나왔습니다. 사진도 못찍으니 눈에 담아가야 겠다는 생각으로 목이 아프도록 본 것 같네요...ㅎㅎ

이제 성 베드로 성당으로 GoGo~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저는 대전에서 르네상스 시대 벽화 관련 전시를 한 적이 있었는데, 벽화들을 다 보았습니다.
    전시되었던 작품들은 실제 벽화는 아니고, 그 벽화를 전문적으로 복원하는 가문(집안)이 있는데, 그 집안에서 붓터치하나 까지 똑같이 복원해놓은 작품이였습니다.

    사진 보니까 옛 기억이 갑자기 떠오르네요. 미켈란젤로 말고도 다른 작가들이 무척 많았습니다. 천지창조는 사실 조금 실망스러웠던 기억이 나네요.
    • 2011.01.24 00:21 신고 [Edit/Del]
      저는 천지창조 볼때 주변 분위기에 압도되서... 사람은 많고 빨리 나가라는 식의 분위기???
      정신 없이 보면서 어떻게든 기억에 남겨야 겠다는 생각만 했었죠...ㅎㅎ
  2. 트윗에 올렸습니다. 시스티나 성당을 가 보지 못한 사람으로서 신비스럽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귀한 것을 체험하게 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2011.02.16 15:56 신고 [Edit/Del]
      인터넷의 발달로 이제 다양한 간접체험 방법이 많아진 것은 좋은 일인듯 싶습니다.
      간접체험은 자세히 보고 반복해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 현장의 느낌보다는 못하겠죠...^^*
  3. 강아지가 댓글 쓰고 가라고 그래서 쓰고 가요~ :)))
    이태리 여행했을때가 생각나네요.. 언제나 멋진곳~!
  4. 이탈리아 여행때 가봤는데 정말 감동이었습니다. 사진을 못찍어서 아쉬웠는데 VR로 보니 넘 좋네요. 자료 고맙습니다^^
    • 2012.03.29 07:42 신고 [Edit/Del]
      역시 기억은 한계가 있어서 절대 잃어 버리지 않으려 했는데...
      지금은 가물가물 하네요^^* 그래도 그때 느꼈던 감동만은 남아 있는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