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여행] 좌수영해운을 타고 즐기는 금오도의 해안 절경[여수여행] 좌수영해운을 타고 즐기는 금오도의 해안 절경

Posted at 2013. 6. 26. 14:12 | Posted in 사진여행/국내여행

다도해 해상국립공원 내에는 섬의 모양이 자라를 닮았다고 하여 큰 자라라는 뜻으로 불리우는 '금오도'가 있다.

 

금오도에는 절벽의 벼랑을 따라 걸을 수 있는 '비렁길'이 유명해 전국의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그동안 금오도를 가기 위해서는 돌산의 '신기항'에서 배를 타고 가야 했다.

 

'신기항'은 늘 많은 관광객으로 혼잡하며, 금오도 도착 후 비렁길 탐방을 위해서는 마을버스나 택시를 이용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새로 생긴 항로를 이용하면, 편하게 금오도로 들어갈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비렁길을 걸을때는 볼 수 없었던 금오도의 남측 해안절경을 배를 타고 둘러 볼 수 있다.

 

 

 

백야도 선착장에서 출발하는 좌수영해운의 배는 금오도의 함구미선착장을 거쳐 금오도의 직포로 향한다.

 

 

함구미 선착장은 비렁길 출발점이고, 직포마을은 비렁길 2코스 종점이자, 3코스 출발점이기도 해서 비렁길을 이용하는데 매우 유리하다.

 

좌수영해운의 배를 타고 둘러본 모습을 동영상에 담았다.

 

 

 

 

아래는, 좌수영 해운에서 운행하는 항로를 구글어스에서 살펴본 동영상이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1. naaf
    음악과 영상이 잘 어울려요....구글 어스의 버드 뷰는 잠시 꿈꾸는 듯 했습니다.